SCI급 영어논문교정, 학술논문번역, 국제저널투고

선임 에디터 인터뷰
Editor Interview시바니 샤
선임에디터

Editor Interview수나이나 싱
선임에디터

Editor Interview앤 알토
선임에디터

Editor Interview유리 치네노브
선임에디터

Editor Interview에린 레돈
선임에디터

Editor Interview오드리 글린
선임에디터

Editor Interview테레사 미챌슨
선임에디터

Editor Interview아데라 크로포드
선임 에디터

Editor Interview콜린 니콜스
선임 에디터

Editor Interview가일 스코필드
선임 에디터



1999년, 콜럼비아 주 미주리 대학에서 생화학 박사 학위로 졸업한 후, Yurii는 하워드 휴즈 의학 연구소 (HHMI) 실험실 중 한 곳에 postdoc으로 합류하게 되었습니다. HHMI의 분위기는 독립적인 연구를 독려합니다. 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Yurii의 멘토가 독립적인 논문 출판을 독려한 것이었습니다. 결과적으로, Yurii는 "일반적인 젊은 연구자들에 비해 더 일찍 과학 출판의 세계와 편집자, 검토자들 및 다른 두려운 과정들을 접할 기회"를 가지게 되었습니다. HHMI를 떠날 때 즈음, Yurii는 이미 두 편의 독립적 이론 논문의 저자가 되었습니다.

어떻게 학술 출판 분야를 처음 시작하게 되었습니까?

아마도 제 동료들과 같은 경로로, 제 원고를 출판하고, 다른 연구자들의 논문을 검토하거나 연구비 제안서, 고용 지원서, 진행 보고서, 동물 프로토콜 및 추천서 등을 쓰고, 읽고, 수정하고 감수하는 과정을 통해 학술 출판에 발을 들이게 된 것 같습니다. 학계는 글을 쓸 일이 많기 때문에 더 많은 문서들을 읽을수록 (또는 글을 쓸 수록) 쉽게 고칠 수 있지만 원고 반려의 사유가 되는 반복적인 문제들을 발견하게 됩니다. 몇 년 전, Cactus의 프리랜서 포지션을 알게 되었을 때 바로 내가 하고 싶었던 일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현재 Cactus의 해외 저널투고 서비스팀에서 근무하시는데 이런 경험이 원고를 작성하고 교정 및 출판하는 것에 대한 어떠한 영향을 미쳤나요?

사람이 자신의 실수보다 다른 사람의 실수를 더 잘 발견한다는 것은 이미 잘 알려져 있습니다. 하지만 다른 사람의 실수를 통해 배우는 것이 가장 쉬운 (또는 가장 덜 힘든) 방법인 것도 사실입니다. 저는 글을 쓸 때 항상 간결하게 쓰려고 노력합니다. Cactus와 함께 일하면서 다시 한번 과학계의 글을 쓸 때는 간결하면서도 설득력이 있어야 한다는 것을 느꼈습니다. 복잡하고 구조적으로 혼란스러운 텍스트는 오해나 오역의 가능성이 있으며 이것은 매우 위험한 일입니다.

출판 작가로 또 피어 리뷰어로도 활동하셨는데요. 경험이 비춰볼 때, 잘 작성된 원고는 어떻게 정의할 수 있나요?

제 의견으로는, 정보의 정확성, 가독성 및 논리적 진행이 좋은 논문의 세 가지 주요 구성요소입니다. 각 논문은 서론(Introduction)에서 언급된 논리적 시작에서부터 논의(Discussion)의 논리적 끝까지 진행되는 한 편의 이야기와 같습니다. 또한, 원고의 부제목들은 명확하게 정의하여 구분해야 합니다. 재료 및 방법(Materials and Methods)은 결과(Results)부분에서 언급되어서는 안되며 결과(Results)는 논의(Discussion)에서 언급되어서는 안됩니다. 논의는 보고된 결과가 이미 알려진 컨텍스트 내에서 어떻게 이해될 수 있는지에 초점을 두어야 합니다. 결과를 단순히 다른 순서로 나열하는 논의는 저자가 해당 분야에 친숙하지 않으며 결과의 중요성을 알지 못한다는 의미로 해석될 수 있습니다.

독자와 관점에서 글을 작성해 보세요. 독자는 해당 주제와 친숙하지 않으며 새로운 것을 배우려 한다고 가정해 봅시다. 관련된 배경 지식을 제공하되 독자가 압도되지 않도록 합니다. 처음부터 너무 많은 새로운 기술 정보는 독자를 혼란스럽게 할 뿐 아니라 검토자까지 혼란스럽게 할 수 있습니다. 동시에, 제대로 뒷받침되지 않은 추상론으로 가득한 원고는 저자가 본인의 분야에 전문성이 없다는 인상을 주어 신뢰가 떨어지고 논문 출판의 가능성은 줄어들게 됩니다.

저자로서, 발표된 논문을 기재할 저널을 어떻게 선택하셨나요? 다른 저자들을 위해 저널 선택에 관한 팁을 알려주세요.

특정 분야, 원고 타입과 범위 및 크기, 출판 시기, 검토 후 저자가 하기 원하는 추가 작업의 양, 그리고 마지막으로 저자의 야심에 따라 가능한 전략들이 있습니다.

저는 저널을 선택할 때, (1) 예상되는 독자들과 (2) 원고의 중요성에 초점을 둡니다

다음 가상 예제를 생각해 보십시오. 두 개의 원고 중 하나는 자동차 엔진의 연료 효율성을 30% 증가시키는 개조에 대해 설명하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동일한 엔진 개조를 통해 저렴한 비행 자동차의 설계와 제조에 대해 설명하고 있습니다. 첫 번째 원고는 엔진 설계 분야의 주요 발전에 대해 설명하는 아주 중요한 원고이긴 하지만 그 논문의 독자들은 아마도 자동차 엔진 전문가들로 제한되어 있을 것입니다. 그러므로, 이런 원고는 전문 저널에 투고될 가능성이 더 많습니다. 하지만 두 번째 원고는 생활 방식과 구매자 동향까지도 바꿀만한 다양한 분야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되므로 일반적인 저널에 제출되어야 합니다. 두 개의 원고 모두 중요한 혁신을 다루지만 중요도의 수준이 다릅니다.

매우 바쁜 생활을 하고 계실 것 같은데 다른 연구자들의 논문 발표를 돕지 않을 때에는 어떤 일을 하시나요?

다른 연구자들의 논문 출판을 돕지 않을 때에는, 제 원고 작성에 투자합니다. 좀 더 진지하게, 저는 간단한 룰을 따릅니다 ? 일주일 중 하루는 일을 멈추고, 전화기를 꺼놓고 밖으로 하이킹/카약 여행을 떠나거나 그림을 그리거나 책을 읽거나 집에서 아이들과 놉니다. 세상은 저 없이도 45억년 동안 잘 존재해 왔으니 하루 정도는 저 없이도 어떻게든 돌아가겠죠

저희 고객님에게 한 말씀 해 주신다면?

원고를 출판하려는 목적에 초점을 두십시오. 이상적으로 들리겠지만 저자로써 우리가 출판을 하는 주된 이유는 (또는 그 이유가 되어야 하는 것은) 지식을 널리 알리고, 정보를 나누고, 이야기를 들려주며 교육하기 위함 입니다. 학계는 “출판하거나 잊혀지거나” 둘 중 선택해야 하지만 여러분의 원고가 탄탄하고, 효과적으로 정보를 전달하고 독자의 이목을 끌 수 있는 한 나머지는 자동적으로 따라올 것이며 Cactus에서 저희의 임무는 여러분이 그런 논문을 쓸 수 있도록 돕는 것입니다.